인쇄물의 선수(LPI) 결정의 이해

 .
해상도와 함께 많은 사람들을 헷갈리게 하는것이 선수 입니다. 먼저 선수의 종류로는 70, 100, 120, 133, 150, 175등이 이용되고 있습니다. 선수는 인쇄물의 망점의 굵기를 말하는데 정확한 표현은 “1인치 안에 얼마나 많은 점들로 표현 할것인가?” 로 정의 할수 있습니다.  
.
즉, 점이 보다 작아져서 수많은 점들로 이미지를 형성 한다면 이미지는 보다 부드러워 지겠죠? 반대로 점이 굉장히 굵은것(큰것)으로 이미지를 형성 하고자한다면 곰보처럼 많이 거칠어지는것은 당연해지겠죠. 쉬운 비교로 높은 선수 즉, 1인치 안에 점을 많이 형성 할려면 점의 크기는 반대로 작아져야하는데 이러한 작은 점과 낮은 선수의 굵은 점의 차이는 여자의 피부와 남자의 피부 처럼 다르다는 것입니다.최근 전자출판과 함께 출력기의 발달로 200선, 300선까지 가능해 졌습니다.
.
이러한 고급 선수가 최상의 인쇄 기술에 접목되면 우리가 사진관에서 사진을 현상한것 처럼 고품질의 이미지도 가능해집니다.그럼 다음으로 각각의 선수가 최상의 상태를 유지할수있는 방법을 찾아 보도록 합시다.  만약 높은 선수가 무조건 좋다면 낮은 선수가 있을 필요가 있을까요?  하지만 선수는 종류별로 각각 다르게 이용되고 있습니다.먼저 100선을 포함한 낮은 선수는 스크린 인쇄에 주로 이용됩니다.  스크린 인쇄는 아주 고운 망을 이용해 인쇄를 하는데 사람이 느끼는 고운 망이 100선 정도 이상은 되질 못합니다.

133선이하 100선이상의 선수는 신문 인쇄에 많이 이용되고 있습니다.  이전의 신문(1980년 경)은 133선을 표현하지 못했으나 최근엔 많이 발달했습니다. 인쇄기의 발달도 있었겠으나 보다 많은 영향을 준것은 종이 였습니다.

175선부터 133선까지가 통상 옵셋인쇄기에서 사용하고있는 선수입니다.

자! 지금 여러분이 한가지 새로운 작업을 의뢰 하시고 싶다면 몇선으로 출력하고 인쇄하시고 싶은가요?  물론 여자 피부처럼 고운 175선이나 보다 높은것이 없는가를 찾아 200선을 요구 하시겠죠.

여기선 선수를 결정하는 중요한 사항이 있습니다.

선수는 필름 출력기나 소부시 PS판에서 모든 선수를 소화해 낼수있고 또한 PS판을 출력하는 CTP출력기는 보다 손쉽게 높은 선수를 표현합니다.  인쇄기 또한 이론적으로 모든 선수를 표현할수 있습니다.  기계가 너무나도 노후되지않았다면… 하지만 선수는 잉크가 종이로 묻혀지는 양이나 크기와 같습니다.
즉, 결정된 선수는 잉크를 종이에 표현하게 될 크기라는거지요.

고운 선수(높은선수)로 인쇄하면 망점과 망점의 간격이 너무 가깝고 그 크기가 적어 모조나 갱지등의 흡수력이 좋은 종이는 쉽게 빨아 흡수하게되어 잉크를 보다 많이 제공해야되며 점들의 간격이 좁아서 쉽게 점들간에 붙어버리는(메여지는) 현상으로 색상이 달라집니다.

반대로 고급 아트지에 133선으로 인쇄를 하면 아트지는 흡수력이 떨어져 인쇄기가 전이시켜준 잉크를 고스란히 가지고 있으며 옆에 있는 잉크와 멀어져서 사진이 매우 거칠어 보이게됩니다.  이러한 이유로 출력 또는 인쇄 선수는 반듯이 선택된 종이에 따라 달라 져야합니다.

잉크 흡수율은 중질지(갱지), 신문지, 모조지(백상지), 매트지(스노우화이트), 아트지 순으로 이루어집니다.  결국 고급 아트지일수록 높은 선수를 제대로 표현 해냅니다.

간혹 일반 아트지에 200선 또는 300선을 인쇄 해보는 인쇄기 기장은 선수가 높으면 사진(이미지)이 진하게 나오므로 사진전 팜플릿에 좋다고들 합니다.  그것은 정확한 답은 아닙니다.  그들이 인쇄한 선수와 지질이 안맞았다고 해야할것입니다.  하지만 사진전 팜플릿등의 고급이미지 표현에는 선수가 높은것은 맞지만…  이때는 아주 평활도가 좋은 코팅이 잘된 최 고급지에 인쇄했어야 정확하게 됩니다.

결국 200선이나 300선에서 요구하는 잉크 흡수율보다 높은 흡수를 하는 종이에다가 색상을 표현 하려다 보니깐 잉크는 조금더 소모 되게되고 망점과 망점의 사이에 원하지않는 메여지는 현상이 생겨 인쇄가 진하게 보이며 잉크가 더 소모된다고들 합니다.  흡수율이 좋은 종이에 해당하는 최상의 망점을 선택해서 제대로 인쇄하면 망점은 종이가 잘 흡수해서 필름출력에서 남자의 피부 같은 이미지를 최종 결과물인 종이에서는 여자의 피부로 나타날 것입니다.

결국 선수는 높은 것 일수록 좋은 것 만은 아닙니다.  종이에 맞는 선수를 선택하는 실력이 중요합니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